2019296

상속세 및 증여세법 일부개정법률안

2019-03-19 ・ 기획재정위원회

유승희의원
등 10인이 참여

유승희(兪承希):더불어민주당
이종걸(李鍾杰):더불어민주당
이석현(李錫玄):더불어민주당
이상민(李相珉):더불어민주당
윤후덕(尹厚德):더불어민주당
심재권(沈載權):더불어민주당
송옥주(宋玉珠):더불어민주당
박선숙(朴仙淑):바른미래당
이찬열(李燦烈):바른미래당
심상정(沈相鄭):정의당
더불어민주당 : 7명 ( 70% )
바른미래당 : 2명 ( 20% )
정의당 : 1명 ( 10% )
평가자 : 0명

평균 찬반 비율

취지 공감 지수

체감 실효성 지수

AI추천 뉴스 (23)

제안이유 및 주요내용

제안이유

현행 가업상속제도는 원활한 가업승계를 위하여 일정 요건을 충족할 경우 연매출 3천억원 미만의 기업에 대하여 상속재산가액을 최대 500억원까지 공제해주는 대신, 10년 동안 지분, 자산, 업종, 고용 등을 사후관리를 하는 제도임.
1997년 이 제도가 처음 도입됐을 때는 중소기업에 한해 1억원 한도에서 공제해줬으나, 2007년 이후 여러 차례 법 개정을 통해 대상을 연매출 3천억원 미만의 중견기업으로 확대했고 공제한도도 최대 500억원으로 늘렸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용실적이 2017년 75건에 불과함. 이에 또 다시 가업상속제도를 완화하는 법안이 발의되고, 최근 정부도 완화를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음.
하지만, 가업상속제도 완화가 불평등과 양극화 현상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세금 없는 부의 대물림” 길을 터주는 것 아니냐는 비판이 적지 않은 상황임.
한국조세재정연구원(KIPF) “상속·증여세제 주요 쟁점 및 이슈” (2017.7) 보고서에 따르면, 주요국과 비교하여 우리나라 가업상속제도는 적용대상 기업 범위가 광범위하고 상속공제 규모가 큰 반면, 사후관리가 상대적으로 까다롭고 엄격하다고 평가됨. 특히 일본의 경우 가업상속은 비상장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공제 대신 납부유예만을 허용함에도 가업승계가 활성화되어 있음은 시사하는 바가 큼.


주요내용

가. 현행 매출액 3천억원 미만 중소·중견기업을 “매출액 2천억원 미만”으로 축소함(안 제18조제2항제1호).
나. 현행 최대 500억원 공제 규모를 100억원으로 축소하고 피상속인 경영기간에 따라 “5년 이상 10년 미만이면 50억원, 10년 이상 20년 미만이면 80억원, 20년 이상이면 100억원”으로 조정하며, 피상속인 경영기간 요건을 현행 “10년 이상”에서 “5년 이상”으로 완화함(안 제18조제2항제1호).
다. 사후관리 기간을 현행 10년에서 “7년”으로 완화하고, 자산 처분 가능 요건을 현행 20% (5년 내 10%)에서 “30% (5년 내 20%)”로 완화하며, 고용 유지 요건을 현행 매년 80% 10년 평균 100% (중견 120%)에서 “매년 70% 7년 평균 80% (중견 100%)”로 완화함(안 제18조제6항).

신·구 조문대비표

현 행 개 정 안
제18조(기초공제) ① (생 략)

제18조(기초공제) ① (현행과 같음)

② 거주자의 사망으로 상속이 개시되는 경우로서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다음 각 호의 구분에 따른 금액을 상속세 과세가액에서 공제한다. 다만, 동일한 상속재산에 대해서는 제1호와 제2호에 따른 공제를 동시에 적용하지 아니한다.

② --------------------------------------------------------------------------------------------------------------------------------------------------. --------------------------------------------------------------------------------------.

1. 가업[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중소기업 또는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중견기업(상속이 개시되는 소득세 과세기간 또는 법인세 사업연도의 직전 3개 소득세 과세기간 또는 법인세 사업연도의 매출액의 평균금액이 3천억원 이상인 기업은 제외한다. 이하 이 조에서 같다)으로서 피상속인이 10년 이상 계속하여 경영한 기업을 말한다. 이하 같다]의 상속(이하 “가업상속”이라 한다): 다음 각 목의 구분에 따른 금액을 한도로 하는 가업상속 재산가액에 상당하는 금액

1. -------------------------------------------------------------------------------------------------------------------------------------------------------------------------------------------------2천억원---------------------------------------------------------------5년-----------------------------------------------------------------------------------------------------------------------------------------------------------------

가. 피상속인이 10년 이상 20년 미만 계속하여 경영한 경우: 200억원 나. 피상속인이 20년 이상 30년 미만 계속하여 경영한 경우: 300억원 다. 피상속인이 30년 이상 계속하여 경영한 경우: 500억원

가. 피상속인이 5년 이상 10년 미만 계속하여 경영한 경우: 50억원 나. 피상속인이 10년 이상 20년 미만 계속하여 경영한 경우: 80억원 다. 피상속인이 20년 이상 계속하여 경영한 경우: 100억원

2. (생 략)

2. (현행과 같음)

③ ∼ ⑤ (생 략)

③ ∼ ⑤ (현행과 같음)

⑥ 제2항 각 호의 구분에 따른 공제를 받은 상속인이 상속개시일(제1호라목의 경우에는 상속이 개시된 소득세 과세기간 또는 법인세 사업연도의 말일)부터 10년(제2호의 경우에는 5년) 이내에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정당한 사유 없이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게 되면 제2항에 따라 공제받은 금액에 해당 가업용 자산의 처분 비율(제1호가목만 해당한다)과 해당일까지의 기간을 고려하여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율을 곱하여 계산한 금액을 상속개시 당시의 상속세 과세가액에 산입하여 상속세를 부과한다. 이 경우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바에 따라 계산한 이자상당액을 그 부과하는 상속세에 가산한다.

⑥ ----------------------------------------------------------------------------------------------------------------------------------------------7년-----------------------------------------------------------------------------------------------------------------------------------------------------------------------------------------------------------------------------------------------------------------------------------------------------------------------------------. ------------------------------------------------------------------------------------------.

1. 제2항제1호의 가업상속 공제를 받은 후 다음 각 목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게 된 경우

1. ------------------------------------------------------------------------------

가. 해당 가업용 자산의 100분의 20(상속개시일부터 5년 이내에는 100분의 10) 이상을 처분한 경우

가. -------------------100분의 30(상속개시일부터 5년 이내에는 100분의 20)-------------------

나.⋅다. (생 략)

나.⋅다. (현행과 같음)

라. 각 소득세 과세기간 또는 법인세 사업연도의 정규직 근로자(「통계법」 제17조에 따라 통계청장이 지정하여 고시하는 경제활동인구조사의 정규직 근로자를 말한다. 이하 같다) 수의 평균이 상속이 개시된 소득세 과세기간 또는 법인세 사업연도의 직전 2개 소득세 과세기간 또는 법인세 사업연도의 정규직근로자 수의 평균(이하 이 조에서 “기준고용인원”이라 한다)의 100분의 80에 미달하는 경우

라. -----------------------------------------------------------------------------------------------------------------------------------------------------------------------------------------------------------------------------------------------------------------------------------------------------------------------------------------------------------100분의 70---------------

마. 상속이 개시된 소득세 과세기간말 또는 법인세 사업연도말부터 10년간 정규직 근로자 수의 전체 평균이 기준고용인원의 100분의 100(제2항제1호에 따른 중견기업의 경우에는 100분의 120)에 미달하는 경우

마. -------------------------------------------------------------7년간------------------------------------------------100분의 80(제2항제1호에 따른 중견기업의 경우에는 100분의 100)-------------------

2. (생 략)

2. (현행과 같음)

⑦ ∼ ⑩ (생 략)

⑦ ∼ ⑩ (현행과 같음)

TOP 키워드

TOP 키워드가 없습니다.

법안상세

  • 예고기간
  • 2019-03-20 ~ 2019-03-29 (예고기간종료)
  • 원문보기
  • [HWP]  [PDF]
  • 회부일
  • 2019-03-20
  • 상정일
  • 처리일
의안정보시스템에서 보기
잘못된 정보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