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731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

2018-08-03 ・ 기획재정위원회

김철민의원
등 10인이 참여

김철민(金哲玟) : 더불어민주당
이수혁(李秀赫) : 더불어민주당
위성곤(魏聖坤) : 더불어민주당
어기구(魚基龜) : 더불어민주당
신창현(申昌賢) : 더불어민주당
백혜련(白惠蓮) : 더불어민주당
김정우(金政祐) : 더불어민주당
전현희(全賢姬) : 더불어민주당
윤영일(尹英壹) : 민주평화당
이찬열(李燦烈) : 바른미래당
더불어민주당 : 8명 ( 80% )
민주평화당 : 1명 ( 10% )
바른미래당 : 1명 ( 10% )
평가자 : 0명

평균 찬반 비율

취지 공감 지수

체감 실효성 지수

제안이유 및 주요내용

현행 「조세특례제한법」은 경력단절여성을 임신·출산·육아로 인해 노동시장에서 이탈하는 여성으로 규정하고 있으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것은 결혼을 비롯하여 자녀교육도 있음.
2016년 여성가족부 조사에 따르면 여성의 경력단절 사유로는 결혼 40.4%, 임신 및 출산 38.3%, 가족구성원 돌봄 12.9%, 미취학 자녀양육 6.9%, 취학자녀 교육 1.5%로 조사됨.
여성의 노동시장 이탈은 결혼 → 임신 및 출산 → 육아 → 자녀교육 으로 이어지는 주요 사건 시점에서 연쇄적으로 이어져 왔음에도 현재의 제도는 “임신·출산·육아”의 경우에 경력단절 사유로 한정함.
이에 최근 우리 사회의 낮은 출산율 및 인구고령화 현상을 고려하여 장기적으로 노동공급 증대 측면에서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를 적극적으로 유도하도록 퇴직사유에 결혼, 자녀교육 등 추가 확대할 필요가 있음.


주요내용

가. 퇴직사유에 결혼, 자녀교육 등 추가 확대함(안제29조의3제1항).

신·구 조문대비표

현 행 개 정 안
제29조의3(경력단절 여성 재고용 기업에 대한 세액공제) ① 중소기업 또는 중견기업이 다음 각 호의 요건을 모두 충족하는 여성(이하 이 조 및 제30조에서 “경력단절 여성”이라 한다)과 2020년 12월 31일까지 1년 이상의 근로계약을 체결(이하 이 조에서 “재고용”이라 한다)하는 경우에는 재고용한 날부터 2년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까지 해당 경력단절 여성에게 지급한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인건비의 100분의 30(중견기업의 경우에는 100분의 15)에 상당하는 금액을 해당 과세연도의 소득세(사업소득에 대한 소득세만 해당한다) 또는 법인세에서 공제한다.

제29조의3(경력단절 여성 재고용 기업에 대한 세액공제) ① --------------------------------------------------------------------------------------------------------------------------------------------------------------------------------------------------------------------------------------------------------------------------------------------------------------------------------------------------------------------------------------------------------------------------------------------------------------------------------.

1. (생 략)

1. (현행과 같음)

2.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임신·출산·육아의 사유로 해당 기업에서 퇴직하였을 것

2. --------------------결혼·임신·출산·육아·자녀교육-------------------------------------

3.⋅4. (생 략)

3.⋅4. (현행과 같음)

② (생 략)

② (현행과 같음)

TOP 키워드

TOP 키워드가 없습니다.

법안상세

  • 예고기간
  • 2018-08-06 ~ 2018-08-15 (예고기간종료)
  • 원문보기
  • [HWP]  [PDF]
  • 회부일
  • 2018-08-06
  • 상정일
  • 2018-11-14
  • 처리일
의안정보시스템에서 보기
잘못된 정보 제보하기